나우경제
Home 사이트맵 즐겨찾기추가
     
 
법령정보 공매 경매 입찰정보
페이스북 최종 편집일 : 2021년 9월 13일 (월) 09 : 27
활동량 많은 2030 젊은층 감염 잇따라..확산세 차단 여의치 않아
이전페이지로
+ 글자크기 -
 
등록일 : 조회 : 367

 

2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와 연합뉴스에 따르면 지난달 25일부터 31일까지 최근 1주일간 지역사회에서 감염된 확진자는 총 1만542명으로, 인구 10만명당 일평균 발생률은 2.9명 수준이었다.

인구 10만명당 발생률은 7월 첫 주 1.9명 이후 주별로 2.6명→2.8명→2.9명 등으로 꾸준히 상승했다.

 

지난 1주간 연령대별 발생률을 보면 20대가 4.8명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10대(3.7명), 30대(3.5명), 40대(3.1명), 50대(2.9명), 60대(1.7명), 70대(0.9명), 80세 이상(0.6명) 순이었다.

 

기간을 7월 한달로 넓혀 보면 20대의 경우 7월 1주 차(3.6명) 이후 주별로 5.0명→4.9명→4.8명 등을 나타내며 발생률이 전체 연령대 중에서 가장 높았다.

 

사회적 활동이 많은 30대 역시 같은 기간 2.5명→3.4명→3.4명→3.5명을 기록하며 전체 평균을 웃돌았다.

 

전체 확진자 가운데 20∼30대 비중이 확연히 높았다.

 

10대의 증가세도 두드러졌다. 10대 확진자는 7월 첫 주차에 총 705명으로, 인구 10만명당 2.1명꼴이었으나 이후 2.8명, 3.3명, 3.7명 등으로 점차 증가했다.

10대의 증가세도 두드러졌다. 10대 확진자는 7월 첫 주차에 총 705명으로, 인구 10만명당 2.1명꼴이었으나 이후 2.8명, 3.3명, 3.7명 등으로 점차 증가했다.

 

최근 2주간만 보면 10∼19세 확진자는 주별로 1천92명, 1천234명 등을 기록하며 1천명을 넘었다.

 

방대본은 "인구 10만명당 발생률은 10대 연령층에서 4주 연속으로 증가했다"며 "20∼50대는 여전히 높은 발생률을 유지하고 있으며 60대 이상도 소폭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방대본은 최근 확진자가 늘고 있는 비수도권과 관련해선 "연령대별 발생률을 기준으로 최근 2주간 모든 권역에서 20세∼39세 젊은 연령층 환자의 비중이 가장 높았다"고 전했다.

 

국내 4차 대유행 상황 속에서 고강도 방역 조처가 이어지고 있지만, 확산세는 곳곳에서 이어지고 있다.

 

특히 지난 1주간 발생한 확진자들의 감염 경로를 보면 가족, 지인, 직장 등 소규모 접촉을 통해 감염된 추정되는 '선행 확진자 접촉' 비중이 52.8%(1만986명 중 5천796명)에 달했다

국내 4차 대유행 상황 속에서 고강도 방역 조처가 이어지고 있지만, 확산세는 곳곳에서 이어지고 있다.

 

특히 지난 1주간 발생한 확진자들의 감염 경로를 보면 가족, 지인, 직장 등 소규모 접촉을 통해 감염된 추정되는 '선행 확진자 접촉' 비중이 52.8%(1만986명 중 5천796명)에 달했다.

 

이 비중은 7월 첫 주 41.2%에서 이후 42.7%, 43.6%, 52.8% 등으로 계속 커지고 있다. 이처럼 일상 속에서 소규모 모임을 통한 감염 전파가 계속 이어지면 접촉자를 신속히 찾아내 확산의 고리를 차단하는 게 그만큼 힘들어진다.

 

반면 특정 감염원을 고리로 한 '지역 내 집단발생' 비중은 14.1%로 직전 주(22.6%)보다 낮아졌다.

 

방대본은 "유흥시설, 어린이집·유치원 등 교육시설, 사업장, 병원 관련 발생이 지속되고 있다"며 "비수도권의 경우 집단발생을 통해 감염된 환자 비중이 수도권보다 높았다"고 분석했다.

 

방대본은 최근 확진자 증가세가 다소 주춤하지만, 아직 유행이 지속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최종수정일 :

 
more
MZ세대 소비 물품을 주로 모바일·온...
MZ(밀레니얼+Z세대)세대라고도 불리는 2030...
주말 4차 유행 중대기로? 지금부터 5...
4차 유행의 한가운데, '이번 주말이 중대...
'50대 어떤 백신 맞을까?'. 7월 접종...
7월의 접종 관심사는 50대가 어떤 백신으...
살도 빼고 혈압도 관리하는 7가지 선택은?
혈압이 높은 상태가 오래 지속되면 몸의 각 부위에 다양한 ...
무심코 밟았다간 과태료.. 자동차 속...
지난 17일부터 개정 도로교통법 규칙이 시...
more
노란우산 가입자수 '150만명' 넘어
중소기업중앙회는 소기업·소상공인의 폐...
재난지원금 1인당 25만원 가닥..'소득...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소득 하위 80%를 ...
1분기 경상수지 흑자 228.2억달러..3...
한국은행이 7일 발표한 '2021년 3월 및 1...
'가사근로자'..4대 보험 · 퇴직금 받...
국회 환경노동위원회는 29일 '가사근로자의...
버팀목 플러스 4차 재난지원금 사흘간...
▲ 버팀목자금 플러스_ 누리집 갈무리...
4차 재난지원금 규모 키워 19조5천억...
"20조원은 돼야" 민주당 의지 관철여권에...
4차 재난지원금 4월 선거 전 지급한다...
상반기 중 전 국민 보편 지급 여부는 불투...
more
외식업체의 생존은 양방향 소통으로
가난한 도시 광주…'인공지능 선도도시'로 판 바꾼다
대구시,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격상!
소상공인을 위한 '대구 배달앱' 아이디어 공모
포스트 코로나 대비 대구 글로컬 관광 해외 온라인 홍보
고소한 잎들깨 양액재배로 수확량이 2배 이상 증가했어요!
달빛동맹 “광주시민 힘내세요” 수해 피해 지원 잇따라
DGB대구은행,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시범구축 완료
1
김포대 대학일자리센터, ‘한샘 온라인 채...
2
김포대 위탁운영 김포시 어린이급식관리지...
3
김포대 글로벌케이컬쳐센터, '경기꿈의대학...
4
김포대 2021 한국어과정 가을학기 학위과정...
5
|김포대학교|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
6
김포대 게임콘텐츠과 재학생 국제 소프트웨...
7
김포대 신설학과 경찰행정과는 어떤 학과인...
8
김포대, 알찬 방학계획 짜는 방법!
9
주말 4차 유행 중대기로? 지금부터 5주간 ...
10
김포대 호텔경영과 2020 대학생 국제학술발...
11
초복 보양대첩에서 승자는 역시 '삼계탕'
12
김포대 신설 태권도융합과, 2022학년도 신...
13
김포대 대학일자리센터, 김포지역 일학습병...
14
김포대 대학일자리센터, ‘진로취업 서포터...
  hotmail 바로가기 광고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