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경제
Home 사이트맵 즐겨찾기추가
     
 
법령정보 공매 경매 입찰정보
페이스북 최종 편집일 : 2020년 8월 5일 (수) 08 : 58
'극과극의 급식' 대구와 전국 학교 급식 비교 왜 이런가?
이전페이지로
+ 글자크기 -
 
등록일 : 조회 : 261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여파로 뒤늦게 등교하고 있는 학생들을 위한 학교 급식이 천차만별인것으로 확인됐다.

교육부와 교육청이 '일반식은 물론 간편식도 가능하다'는 지침을 내림에 따라 급식의 질이 학교별로 복불복인 것이다.

반찬은 김치 하나, 국물도 없었다

4일, 감염병 위기를 넘긴 대구지역 초중고 급식과 감염병 위기가 진행 중인 서울, 경기 지역 초중고 급식을 무작위로 살펴봤다. 해당 지역 교사들의 도움을 받아 급식판 사진을 받는 한편, 학교 홈페이지에 들어가 급식 안내게시판을 살펴봤다. 그 결과 대구지역은 간편식이 많았고, 서울과 경기지역은 일반식이 많았다.

대구지역 일부 학교의 경우 간편식 수준이 크게 떨어져 원성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교육부가 집계한 시도별 급식단가를 보면 한 끼 급식비용은 3000~5000원 정도다. '간편식을 주더라도 일반식에 견줘 한 끼 급식단가는 크게 변하지 않는다'는 게 영양교사들의 설명이다.
대구 A초등학교의 경우 최근 4일 연속 카레밥이 나온 뒤, 소고기덮밥이 4일 연속 이어질 예정이다. 과일 말고 다른 반찬은 없다. 4~5부제 수업을 하기 때문에 잇달아 같은 급식을 주고 있는 것이다. 대구 B초도 사정은 비슷하다. 지난 3일에는 국물 없는 비빔밥에 고추장과 두유가 전부였다.
더 심각한 경우도 있다. 대구 C초와 D초는 밥이 아닌 떡 또는 빵, 과일이 급식으로 나왔다. C초 급식 사진을 봤더니 바나나와 사과, 빵과 떡이 전부였다. 대구교육청 확인 결과 음료수도 제공되었다고 한다. D초는 4일 볶음밥과 방울토마토 2개, 딸기 요거트가 나왔다. 국물은 없었다. 하루 전인 지난 3일에 나온 학교급식 머핀과 미니약과 주스, 구운 달걀 메뉴보다는 나아진 것이다.

최근 대구 E중도 단무지와 바나나를 곁들인 소고기 컵밥을 줬고, F초는 4일 급식으로 비빔밥에 김치 반찬 하나만 주었다. 국물 역시 없었다.
 
 대구교육청 관계자는 "대구지역은 워낙 심각한 코로나 상황을 격은 터라 학교장이 급식 미실시 의견을 많이 냈지만, 대체식이라도 학생들에게 제공하기로 한 것"이라면서 "안전한 급식을 진행하려다보니 급식실보다는 교실에서, 일반급식보다는 간편 급식을 하게 된 특수한 상황이 있다"고 설명하지만 웬지 어색한 부분이 있는듯하다.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5월 27일 기준 이 지역 458개 초중고 가운데 급식을 하는 학교가 436개교다. 이 가운데 간편급식 비율(완제품 급식 포함)은 72.7%다. 지난 5월 20일 조사된 '급식 예정 장소'는 급식실이 241개교, 교실이 124개교, 두 공간 병행이 93개교였다. "당초 식당배식이 372개교였는데 간편급식 시행으로 이보다 줄어들었다"는 게 대구교육청의 설명이다.

전국영양교사회 소속 한 교사도 "대구경북 지역은 조리사 중에서도 확진자가 있어 등교수업 후 2주 정도는 간편식으로 가자는 의견이 다수였다"면서 "교육청과 학교의 논의, 학교와 학부모의 협의, 그리고 지역특성을 고려하지 않고 급식 결과물인 사진을 갖고 비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대구지역에서도 일반식을 주는 학교들이 여럿 보였다. 이들 학교의 급식은 풍성했다. 대구지역도 학부모 요구와 학교 판단에 따라 급식 수준은 천차만별인 셈이다.

간편식을 하는 대구지역 한 초등학교의 교사는 "다 같이 고통 분담하는 차원에서 학생들에게 간편식을 주는가보다 하고 이해를 하려고 했는데, 주변 학교의 풍성한 급식판을 보니 배신감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간편식을 하는 또 다른 초등학교 교사도 "일찍 찾아온 대구 폭염 속에서 하루 종일 마스크 쓰고 공부하느라 기운이 쭉 빠진 아이들에게 이런 간편식을 주고 있으니 마음이 아프다"고 말했다.

반면, 서울과 경기지역 상당수의 학교들은 간편식이 아닌 일반식으로 학교급식을 제공하고 있었다.
4일 서울 K초의 경우 기장밥에 콩가루배추국, 오리함박스테이크, 가지볶음, 열무김치, 김자반에 우유가 나왔다. 경기 H초의 경우에도 기장밥에 어묵국, 뼈 없는 닭갈비, 채소달걀말이, 깍두기, 그린키위가 급식으로 나왔다.

친환경 학교급식 경기도운동본부의 구희연 상임대표는 "간편식을 주는 일부 지역 학교의 경우 학생들 안전을 생각하는 마음은 이해한다"면서도 "자칫 정상적이지 못한 급식이 장기화되면 학생들의 균형 있는 발달과 건강을 해치게 되지 않을까 걱정"이라고 말했다. 학생들의 등교를 실시하고 있는 대구 각 학교의 대책은 시급하게 만들어 져야한다는 것이 대부분 시민들의 의견일 것이다. 

 
more
문재인정부 일자리 대책에 맞춰 1,120...
대통령 주재 제5차 비상경제회의(4.22.) 등...
논산훈련소 입소 3명 '확진'…대구 신...
육군 논산훈련소에서 3명의 신종 코로나바...
"고맙습니다! 여러분은 우리의 영웅입...
▸의료진 응원 온라인 라이브 공연, ...
대통령, 질본 찾아 '밥차' 격려…
문 대통령, 질본 찾아 '밥차' 격려…"제 격...
힘내라 대구! 세계 각지에서 쏟아지는...
힘내라 대구! 세계 각지에서 쏟아지는 응원...
more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자금 지원사업 ...
대구ㆍ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7월 20일(...
성공적인 재창업을 위한 ‘재도전성공...
성공적인 재창업을 위한 ‘재도전성공패키...
시민 공익활동 ‘씨앗’ 하반기 공모
대구시, 시민공익활동‘씨앗’하반기 공모 ...
'스타 기업' 33社에 취업할 청년 히어...
대구시가 주관하고 (재)대구테크노파크(이...
"2020년 FTA 활용 컨설팅 교육 개최" ...
대구상공회의소 FTA활용지원센터에서는 대...
가정의달, 약령몰에서 사랑의 마음을 ...
[약령몰 접속사이트]https://www.dghanban...
소상공인 "대출 연장 안 돼".. 대구시...
[대구mbc뉴스 캡쳐 화면] 대구시의 늑장 행...
more
대구관광뷰, ‘안전한 여행 목적지 대구 ’SNS 통해 알려
대구의료관광객 비수도권 최초 3만명 시대 돌입
대구 학생들에 독성물질 마스크 필터 300만장 뿌려졌다
시민의 힘으로 서비스를 혁신하고, 대구를 디자인하다!
'공무원 부당수급 문제' 2차 긴급생계자금지원으로 물타기하는가?
'극과극의 급식' 대구와 전국 학교 급식 비교 왜 이런가?
정부 공공일자리 창출 국비 1,000억 적극 지원
DGB대구은행,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시범구축 완료
1
신간 <엄마는 죽을 때 무슨 색 옷을 입고 ...
2
정부 공공일자리 창출 국비 1,000억 적극 ...
3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1일부터 온...
4
문재인 정부와 대구시가 추진, 「긴...
5
문화예술의 도시 대구 문화행사를 통한 힐...
6
'공무원 부당수급 문제' 2차 긴급생계자금...
7
2차 코로나대출ㆍ재난지원금 모두 은행에서...
8
"2020년 FTA 활용 컨설팅 교육 개최" 대구 ...
9
'극과극의 급식' 대구와 전국 학교 급식 비...
10
늦어진 지역확폐 발행, 지역경제 소상공인 ...
11
대구시 공공시설 단계별 개방에 방역대책 ...
12
뒤 늦은 마스크 착용 행정명령 대구시 논란
13
대구지역 최대기업? 'DGB금융그룹, 2020년...
14
3 ~ 7세 자녀 둔'100인의 대구 아빠단' 모...
  hotmail 바로가기 광고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