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경제
Home 사이트맵 즐겨찾기추가
     
 
법령정보 공매 경매 입찰정보
페이스북 최종 편집일 : 2023년 3월 27일 (월) 05 : 18
"내년 집 살 계획" 국민 10명 중 6명 응답
이전페이지로
+ 글자크기 -
 
등록일 : 조회 : 1,079

 


 

2020~2022 주택 매입 계획 / 자료=직방 

 

부동산 온라인 중계 업체 직방은 12월 15일 어플리케이션 사용자 2042명을 대상으로 '2022년 주택 매입, 매도 계획'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3%(1309명)가 주택을 매입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매입 의도를 밝힌 응답자 중 다수(39.1%)는 전·월세 세입자로, 내 집 마련을 위해서라고 답했다. 특히 20, 30대 응답자 중 ‘전·월세 탈출’을 희망하는 비율은 각각 56.3%, 56%로 절반을 넘어섰다.

 

매입 방식으로는 기존 아파트를 사겠다는 응답(37.7%)이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는 신규 아파트 청약(32.7%)을 꼽았다. 이어 △연립, 빌라(10.2%) △아파트 분양권, 입주권(8.9%) △단독주택(5.4%) △오피스텔 청약, 매입(3.6%) 순이었다.

 

신규 아파트 청약을 계획하는 비율은 매년 증가하고 있다. 2020년 24.9%였던 응답 비율은 2021년 29.1%를 보인데 이어 내년 32.7%로 훌쩍 뛰었다. 기존 아파트 가격 상승 부담과 맞물려 올해 시작된 3기 신도시 사전청약 등으로 분양시장에 관심이 커진 영향으로 분석했다.

 

주택을 매입하겠다고 응답한 이들은 '3억원 이하' 주택에 가장 많은 관심을 보였다. 전체 응답자 중 38.3%가 3억원 이하의 주택을 매입할 계획을 세웠다. 3억~5억원 구간을 선택한 응답자는 33.8%로 나타났다. 3억~5억원 규모로 주택을 구매하겠다는 비율이 가장 높았던 지난 조사와는 다른 결과다.

 

직방은 "기존 아파트 선택 비율이 낮아진 것과 마찬가지로, 아파트 가격이 많이 올라 저가 매물이나 아파트 외 다른 상품군으로 관심을 돌리는 수요 움직임이 많아졌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주택 매입을 계획하는 응답자는 3년째 감소하고 있다. 2020년에는 71.2%를 기록했던 응답 비율이 2021년 69.1%를 지나 2022년 64.1%로 떨어졌다.

 

직방 관계자는 "2022년에는 주택 매입 계획 수요가 소폭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며 "기준금리 인상과 DSR 등 규제 강화가 내년에도 이어질 예정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매수 관망 속에서 내 집 마련, 거주지나 면적 이동 목적의 실수요자 위주로 움직임이 나타날 것"이라며 "비아파트로의 수요 분산과 중저가 선호현상은 계속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최종수정일 :

 
more
“尹, 영업사원이 나라 판 것” 이재...
지난 대선 과정에서 허위 발언을 한 혐의로...
이재명 부모 산소까지 훼손…“저승의...
12일 오후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부모...
3·1절 '일장기' 건 세종주민 尹 3·1...
3.1절에 세종시의 한 아파트 베란다에 일...
“피해자 더 있었다”…정순신, 학폭 ...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국가수사본부. 연합...
이재명 “국가권력 갖고 장난하면 깡...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윤석열 ...
more
“대통령은 칼퇴근, 노동자는 과로사...
21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에서는...
2023년국민연금 보험료 인상, 전체 가입자 14%…
2023년 국민연금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조정으로 보험료...
대화 거부한 정부의 화물연대 파업 대...
화물연대 총파업이 이어지는 가운데 30일 ...
코스피, 장중 2,200선 붕괴..2년 2개...
코스피가 27일 장중 외국인의 매도세에 2...
금융위, 내주 자영업자 만기연장 결론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지난 19일 오전 11...
원·달러 환율 1330원 돌파..13년 4개...
2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
소상공인 대출 원금 90% 감면, 신청대...
최상대 기획재정부 차관이 15일 서울 중구 ...
more
어린이보호구역서 차에 치여 숨진 초등생…만취운전자 구속
정수사업소 질식사고로 다친 공무원 '공상' 인정
거래절벽, 공급대책 실망감..집값 하락폭 커
코로나 확진 경북.109일만에 1천명 아래로,
바닷길이 나른다.'진도서 제주까지 90분'.
"내년 집 살 계획" 국민 10명 중 6명 응답
외식업체의 생존은 양방향 소통으로
DGB대구은행,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시범구축 완료
1
새해 너무 반가워요.
2
주말 ‘황사’ 덮치고...주말 아침 깜짝 ‘...
3
폭우속 제주, 폭설속 강원 ·다음주 강추위...
4
설 귀성길 서울∼부산 8시간 40분, 서울∼...
5
설에는 가족간에 대화 조심!
6
아르바이트 찾아 삼만리!....청년층 용돈 ...
7
비수도권 중 대구 아파트 입주 물량 가장 ...
8
정월 대보름달은 미니문?
9
서민만 잡는 고물가의 고통은 언제까지!
10
서울광장 분향소 자진철거 통보에 긴장감
11
대구 지하철 화재 참사 20주기 추모식진행
12
이재명 “국가권력 갖고 장난하면 깡패지, ...
13
“피해자 더 있었다”…정순신, 학폭 진술...
14
3·1절 '일장기' 건 세종주민 尹 3·1절 기...
  hotmail 바로가기 광고문의